펀드수수료

<Source: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ec&sid1=101&sid2=59c&oid=089&aid=0000152270(대전일보)>

1가구 1펀드 시대다. 올들어 수익률이 지난해 만 못하지만 여전히 펀드는 투자자들의 포트폴리오 한 축을 꿰차고 있다.

하지만 자신이 가입한 수수료가 얼마인지 제대로 알고 있는 사람은 많지 않다.

얼마를 투자해서 얼마를 벌수 있다는 식의 수익률에만 관심을 가진 탓이다. 펀드 관련 수수료나 지급 비용을 제대로 살피고, 한푼이라도 줄이는 방법을 알아본다.

◇펀드 수수료의 종류=펀드 수수료는 일반적으로 판매 수수료(보수)와 운용 수수료(보수)로 나뉜다.

판매 수수료는 다시 선취와 후취 수수료로 나눠진다.

이를테면 펀드 상품 가운데 ‘Class A’, ‘Class B’, ‘Class C’, ‘Class D’를 놓고 볼 때 A는 판매 수수료를 미리 떼는 선취형이고, B는 선취 수수료 없이 일정 기간 이전에 환매하면 판매 수수료를 부과하는 후취형이다.

C는 선·후취 수수료가 없는 대신 연간 신탁 보수가 높은 유형이고, D는 선취와 후취 수수료를 모두 떼는 상품이다.

운용 수수료는 펀드를 운용하는 자산운용회사가 대가로 받아가는 보수다.

보통 1% 이하로 설정되지만 실물자산 투자 펀드(부동산·와인 등)는 3%대다.

일정 기간 내에 펀드를 팔 때 부과되는 환매 수수료도 있다. 가계 대출의 중도상환 수수료와 비슷한 개념으로 펀드마다 기준 기간이 다르지만 보통 한달 이내에 팔 경우 이익금의 70%를 부과한다.

◇투자자도 모르는 지급 비용=‘수탁보수’나 ‘기타보수’는 펀드 투자자들이 잘 모르는 지급 비용이다.

수탁보수는 펀드 회사가 도난 위험으로부터 고객 자금을 보호하기 위해 금융 회사에 돈을 맡기면서 발생하는 비용과 펀드 가치를 산정하는 사무 관리 회사에 지불하는 비용으로 모두 투자자가 지불한다.

기타 보수는 펀드로 주식을 매매할 때 발생하는 매매 수수료나 증권예탁결제원에 지불하는 예탁 및 결제 수수료 등이다.

회계감사로 발생하는 감사 보수, 운용 보고서 작성에 들어가는 비용, 펀드 소송이나 주주총회를 열 때 생기는 비용도 모두 기타 보수에 포함된다.

◇해답은 TER에 있다=수많은 수수료 항목을 한눈에 살펴 볼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바로 자산운용협회가 제공하는 TER(총비용·Total Expense Ratio) 서비스만 보면 된다.

TER이란 펀드 순자산총액 대비 총보수와 총비용의 연환산 합계를 백분율로 나타낸 값이다.

예를들어 TER이 2.3%인 펀드의 경우 1000만원을 투자하면 1년에 23만원의 비용이 든다고 생각하면 된다.

운용 성과가 비슷한 펀드라면 가급적 TER이 낮은 펀드가 유리한 셈이다.

온라인 상품으로 판매 보수 절약=자신이 투자할 펀드를 정했다면 인터넷 전용으로도 출시됐는지 살펴보는 것도 수수료를 줄이는 방법이다.

인터넷 전용 펀드는 온라인을 통해서만 판매되기 때문에 판매 보수가 싸다. 대개 0.6-0.8%로 일반 주식형 펀드의 평균 판매 보수(1.28%)의 절반 수준이다.

수수료 싼 인덱스 펀드 주목=인덱스 펀드는 국내 상장 기업 가운데 우량 종목인 KOSPI 200 등에 연동되는 펀드다.

폭이 좁다보니 펀드 운용이나 포트폴리오 수정이 거의 필요없다.

때문에 일반 주식형 펀드의 수수료(2.07%)보다 1% 가까이 절약할 수 있다.

비슷한 예로 상장지수펀드(ETF)의 경우 은행이나 증권 회사를 방문하지 않아도 인터넷 홈트레이딩시스템(HTS)으로 집에서도 주식을 사고 팔수 있어 거래 수수료가 0.3-0.6%에 불과하다.<권성하 기자>

INDEX FUND

 





인덱스 펀드란 무엇인가요? 펀드FAQ

2008/05/19 17:05

복사 http://blog.naver.com/ose1326/30031283373







인덱스 펀드 [index fund] 란?


 


인덱스 펀드는 증권시장의 장기적 성장 추세를 전제로 주가지표의 움직임에 연동되게


포트폴리오를 구성하여 시장의 평균 수익 실현을 목표로 하는 포트폴리오 운용기법입니다.


최소의 인원과 비용으로 투자위험을 효율적으로 감소시키기 위하여 가능한 한 적은 종목으로도


주가지표의 움직임을 근접하게 추적할 수 있는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는 것이 자산운용의 핵심이죠.


 


1970년대 초반 미국의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웰즈파고 은행(Wells Fargo Bank)의 한 부문인


웰즈파고 투자자문이 연금펀드를 대상으로 뉴욕증권거래소(NYSE:New York Stock Exchange)의 전 종목을


균등하게 편입하여 구성한 인덱스펀드를 처음으로 개발하였으며, 이를 계기로 인덱스펀드가 증가하게 되었습니다.


최근에는 주가지수에 대한 선물과 옵션거래가 도입되어 다양한 투자기법이 개발되었고


기관투자가들을 중심으로 급성장하였지요.


 


인덱스펀드 구성에 있어서 우선으로 고려해야 할 사항은 펀드가 추적하고자 하는 목표 인덱스를 선정하는 것입이다.


인덱스마다 구성종목과 산출방법이 다르기 때문에 목표 인덱스를 무엇으로


선정하느냐에 따라 수익률이 크게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국내에서 발표되고 있는 주요 인덱스에는


코스피지수(KOSPI:Korea Composite Stock Price Index)


코스피200지수


③ 한경지수


매경지수 등이 있습니다.


 


인덱스펀드 구성종목의 선정방법에는 크게 인덱스펀드 구성종목 및 구성비율을 목표 인덱스와


동일하게 구성하는 완전복제법(full replication)과 목표 인덱스의 구성종목 중 일부를 선택하여


인덱스펀드를 구성하는 부분복제법(partial replication)이 있다.


부분복제법은 다시 층화추출법(stratified sampling)·최적화법(optimization)·


층화최적화법(sampling- optimization) 등으로 나누어집니다.


층화추출법은 목표 인덱스의 한 가지 특성지표만을 이용하여 구성하는 방법이고,


최적화법은 목표 인덱스의 여러 특성지표를 이용하여 구성하는 방법이며,


층화최적화법은 층화추출법의 간편성과 최적화법의 장점을 결합한 방법입니다.


 


인덱스펀드의 장점은 효율적인 분산화 실현, 증권매매에 따르는 비용 절감, 저렴한 운용비용,


투자자 스스로에 의한 운용 등을 들 수 있으며 단점으로는 목표 인덱스보다 낮은 투자성과,


구성종목 교체의 곤란성, 비편입종목에의 악영향, 증권업계의 침체 등이 지적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