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이 높아지면…

환율이 높아지면 통상 우리 제품의 국제 가격경쟁력이 높아지고 수출기업의 채산성이 좋아지는 효과가 있다. 반면
원유·원자재·소비재 등의 수입가격을 상승시켜 전반적인 물가 상승을 유발한다. 즉, 경기에는 플러스가 되고 물가에는 마이너스
되는 게 일반적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